기사 메일전송
‘자동차365’에서 중고차 실매물 확인하세요
  • 이병문 기자
  • 등록 2019-10-01 06:31:56

기사수정
  • 차랑번호 입력으로 온라인 허위·미끼매물 여부 알 수 있어


▲ 자동차 365 홈페이지 메인화면.


국토교통부는 10월1일부터 자동차365 홈페이지(www.car365.go.kr)에서 중고자동차 실매물 검색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소비자는 이 서비스를 통해 매물로 나온 중고차의 차량번호만 입력하면 차량의 매도여부와 실제 보유업체, 전화번호, 차량 기본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어 허위매물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그동안 중고차 소비자들은 온라인에 게재된 중고차 광고의 진위 여부를 알 수 없어 허위·미끼매물 피해위험에 노출돼 있었다. 온라인 사이트에 실제로 존재하지 않는 자동차를 허위로 등록하거나 자동차의 가격을 허위로 기재한 후 고객의 방문을 유도해 비싼 중고차를 판매하는 것이 대표적인 사례다.


특히 상당수가 다른 사이트에 등록된 차량 사진을 무단 복사해 자신의 매물로 올려놓고 싼 가격에 광고하는 경우가 많아, 소비자들이 허위광고인지 여부를 구별하기가 쉽지 않았다.


이번 서비스는 국토부와 자동차매매사업조합연합회가 협업해 제공하는 것으로, 소비자는 중고차 매매조합이 보유한 매물정보를 확인할 수 있게 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특별한 이유 없이 시세보다 매우 낮은 가격의 매물은 허위·미끼매물일 가능성이 높다”며 “자동차 365 실매물 검색서비스를 통해 확인된 실제 보유업체와 거래해 피해를 방지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단독] 택시연합회장이 왜 버스 몸집 불리기?
  •  기사 이미지 서울버스 ‘표준원가제’ ‘원스트라이크아웃’ 도입
  •  기사 이미지 사업용차량 고령운전자 비율 가장 높은 업종은?
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사이드배너_정책공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