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KG모빌리티도 인증 중고차 사업…서울 강서구에 1호 전시장
  • 이병문 기자
  • 등록 2024-05-20 16:11:44

기사수정
  • 5년·10만㎞ 이내 중고차 상품화…1년·2만㎞까지 무상 보증

서울 강서구 서서울모터리움에 위치한 KG모빌리티 인증 중고차 전시장.

KG모빌리티(KGM)가 인증 중고차 사업을 시작한다.

 

KGM은 서울 강서구 서서울모터리움에 첫 인증 중고차 오프라인 전시장을 열었다고 20일 밝혔다.

 

KGM은 5년·10만킬로미터(㎞) 이내 자사 브랜드 차량을 현재 시세를 반영해 최고가로 매입하고 인증 중고차 상품화 과정을 거쳐 판매할 예정이다.

 

인증 중고차 상품화 과정은 총 7단계로 입고검사→정밀진단→성능개선→외관개선→상품화 점검→인증점검→출고검사 등 7단계 280여개 항목을 거친다.


직영서비스센터(KGM 군포 광역서비스센터)가 맡아 진행하며 그 결과는 인증 중고차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고객에게 제공된다.


인증 중고차에 대해서는 소비자 구매 시점 기준 1년·2만㎞까지 무상 보증(신차 판매 시 무상보증 기간 포함)을 제공하며 고객이 인도받은 인증 중고차에 만족하지 않으면 3일 내 환불해주는 '책임 환불제'를 운영한다.

 

KGM 인증 중고차 홈페이지를 통해 내차사기(판매채널)와 내차팔기(매입채널)가 모두 가능하다. 온라인으로 견적부터 계약, 결제, 배송까지 전 과정을 쉽고 빠르게 원스톱으로 진행할 수 있다.

 

KGM은 첫 오프라인 전시장에 70여대의 차량 전시 공간을 확보했으며, 향후 추가 거점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장애인콜택시 2주 이용제한…인권위 "차별"
  •  기사 이미지 무인자율차 빠르면 10월부터 일반도로 달린다
  •  기사 이미지 2년째 방치된 송도 화물차 주차장…법원 판결에도 갈등 심화
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
사이드배너_정책공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