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원식 車검사정비연합회 회장 “힘내라 대구경북”
  • 이병문 기자
  • 등록 2020-03-13 12:05:03
  • 수정 2020-03-13 12:44:44

기사수정
  • 대구·경북사업조합 방문하고 코로나19 극복 성금 전달



▲ 전원식 회장(오른쪽)과 박상하 대구조합 이사장.



전원식 전국자동차검사정비연합회 회장은 12일 대구·경북조합을 방문하고, 코로나19 극복 성금을 전달했다.


코로나19 사태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대구·경북지역의 자동차정비업계는 정비물량이 급감하는 바람에 대부분 업체들이 경영위기를 맞고 있다. 코로나19 확진자들이 방문한 일부 정비업체들은 강제 폐쇄된 곳도 있어 더욱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전 회장은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진정돼 모든게 정상화되기를 바란다고 위로했다. 아울러 자동차정비업의 총량제 추진 및 자동차보험 자기부담금 제도 개선, 사회적 약자에 대한 자동차검사 수수료 정부 지원 등 업계 현안 문제를 협의했다.




▲ 전원식 회장(오른쪽)과 정재락 경북조합 부이사장



1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개인택시 양수기준 완화…5년 무사고면 가능
  •  기사 이미지 화물차 안전운임제, 헌법소원·행정소송 당해
  •  기사 이미지 국토부, 이달 중 모빌리티혁신위원회 출범
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사이드배너_정책공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