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철도·고속버스 서비스, 국민이 직접 평가
  • 이병문 기자
  • 등록 2018-08-30 16:24:07

기사수정
  • 국토부, 대중교통 평가단 4600명 모집...11월4일까지 시행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국민들이 대중교통 운영자의 서비스를 직접 평가할 수 있는 기회가 생긴다.

 

국토교통부는 광역·도시철도 및 고속버스 이용자를 대상으로 국민이 참여하는 대중교통 평가단을 모집한다고 29일 밝혔다.

 

국토부는 격년 단위로 대중교통 운영자에 대한 경영 및 서비스 평가를 시행하고 있는데 이번 서비스 평가는 그 일환으로 114일까지 약 3개월간 시행된다.

 

평가대상은 광역·도시철도 15개사, 고속버스 8개사이다. 평가방법은 노선별 이용객을 고려해 각 운영사당 100~200여명씩 총 4600여 명의 이용자를 대상으로 서비스에 대한 만족도를 조사한다.

 

평가단은 광역·도시철도 및 고속버스의 노선별 탑승객을 대상으로 현장과 웹·앱을 통해 모집한다. 특히 전체 평가자중 20%는 장애인, 고령자, 임산부, 영유아동반자 등 교통약자가 참여하도록 해 다양한 국민의 의견이 평가에 반영되게 할 예정이다.

 

평가 항목은 운영서비스(정시성, 배차간격 등), 이용환경(승객응대 친절성, 이용편리성 등), 정보 및 안내(운행정보, 안전관련 정보 등), 쾌적환경(청결도, ·난방, 혼잡도 등), 안전환경(안전운행, 정차위치, 안전벨트 착용 등) 등의 분야로 구성된다.

 

국토부는 모바일 웹 또는 앱을 통해 평가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해 평가의 편의성을 높이고 정기적인 반복조사가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다.

 

평가결과는 향후 대중교통 운영자에 대한 경영 및 서비스 평가에 반영되고, 대중교통 현황조사 및 시책평가 시스템(https://ptc.kotsa .or.kr)에 결과를 공개해 정책개선 등에 참고할 예정이다.

 

국토부 대중교통과장은 국민참여 대중교통 서비스 평가로 대중교통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높이고, 이용자의 목소리를 반영한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한국자동차전문정비연합회 회장 선거 또 ‘꽝’
  •  기사 이미지 국토부 자동차보험정비협의회 위원 선정 마무리
  •  기사 이미지 제13회 교통문화발전대회 개최
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
사이드배너_정책공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