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에 박순자 의원
  • 이병문 기자
  • 등록 2018-07-18 22:53:39

기사수정
  • 국토위 첫 여성 수장...20대 국회 후반기 원구성


▲ 20대 후반기 국회 국토교토위원회 명단. (자료=국토교통위원회)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장으로 헌정 사상 첫 여성 수장이 선출됐다.

 

자유한국당 박순자 의원은 지난 16일 국회 본회의에서 총 투표수 278표 중 249표의 찬성표를 얻어 20대 국회 후반기 국토교통위원장으로 선출됐다.

 

1958년생으로 경상북도 군위 출생인 박 의원은 고려대 경제학과, 한양대 대학원 행정학 박사과정을 졸업했으며 2004년 제17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당시 한나라당 비례대표로 당선된 뒤 18, 19대 경기 안산시 단원구을 선거구에서 연속 당선된 3선의원이다.

 

국토교통위 당 간사는 윤관석 더불어민주당 의원, 박덕흠 자유한국당 의원, 이혜훈 바른미래당 의원, 윤영일 평화와 정의의 의원모임 의원이 맡게 됐다.

 

국토교통위는 더불어민주당 13, 자유한국당 12, 바른미래당 3, 평화정의 2, 비교섭단체 1명 등 총 31명으로 구성됐다.


이병문 기자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M버스 3개 노선 준공영제로 전환 운영
  •  기사 이미지 국회, 생활물류법 제정을 위한 공청회 개최
  •  기사 이미지 플랫폼사업 제도화 ‘여객자동차법’ 하위법령 입법예고
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
사이드배너_정책공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