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추경호 “경유 유가연동보조금 연말까지 연장”
  • 이병문 기자
  • 등록 2022-09-20 03:29:17

기사수정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9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민생물가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고물가에 대응해 경유 유가 연동보조금을 연말까지 3개월 연장하겠다고 밝혔다.

 

추 부총리는 19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민생물가 점검 회의를 열고 “이달 말 종료 예정이었던 경유 유가연동보조금을 올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연장해 화물·운송업계 부담을 덜어드리겠다”고 말했다. 


이날 회의에는 행정안전부·농림축산식품부·국토교통부·해양수산부·공정거래위원회·산업통상자원부·중소벤처기업부 등 관계부처가 참가했다.

 

경유 유가연동보조금 제도는 경유 가격이 기준금액을 초과하는 경우, 초과분의 50%를 화물차·버스·택시 종사자에게 지원하는 제도다. 유가 급등으로 소득이 줄어든 이들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 5월 1일부터 한시적으로 시행 중이며, 현재 기준금액은 L당 1700원이다.

 

추 부총리는 “에너지 가격은 전반적으로 안정세를 찾아가고 있으나 향후 수급·가격 불확실성이 높은 만큼, 변동성 확대에 대비한 대응 계획을 조속히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 버스 노사 재협상서 극적 타결…버스 정상운행
  •  기사 이미지 국회 민생특위, 화물차 안전운임제 논의 착수
  •  기사 이미지 렌터카 보험범죄 특별 신고기간 운영
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
사이드배너_정책공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