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카카오모빌리티, 주말 심야 '금토택시' 시범 운영
  • 이병문 기자
  • 등록 2022-09-02 07:43:06

기사수정
  • 금·토 오후 10시~다음날 오전 4시까지 근무할 택시기사 모집 중

카카오모빌리티 택시.

카카오모빌리티가 심야택시 승차난 해소를 위해 '금토택시'를 시범 운영한다.

 

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카카오모빌리티는 지난달 24일부터 '금요일·토요일 야간 집중 근무형 단기 계약직'으로 근무할 택시 기사를 모집하고 있다.

 

금·토요일에 근무하는 택시기사는 금요일 오후 10시부터 토요일 오전 4시까지, 토요일 오후 10시부터 일요일 오전 4시까지 배차를 받는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운행 실적에 따라 최소 6만원, 최대 10만원을 지급한다.

 

국토교통부가 지난해 도입한 '플랫폼 기반 임시 택시운전 자격'에 따라, 범죄 이력이 없고 운전 경력이 1년 이상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채용 여부는 면접, 주행 평가 등을 거쳐 결정되며, 임시운전자격을 받은 뒤 3개월 내에 택시 운전자격증을 취득하면 근무를 연장할 수 있다. 근로계약은 카카오모빌리티 직영 택시회사 두 곳과 일 단위로 이뤄지며, 필요한 만큼 일할 수 있다.

 

다만 카카오모빌리티는 금토택시 운영을 위해 택시기사를 채용하는 단계라며, 아직 서비스를 시작한 것은 아니라고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 관계자는 "먼저 소규모로 금토택시를 운영한 뒤 서비스 확대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전국택시공제조합_02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 버스 노사 재협상서 극적 타결…버스 정상운행
  •  기사 이미지 국회 민생특위, 화물차 안전운임제 논의 착수
  •  기사 이미지 렌터카 보험범죄 특별 신고기간 운영
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
사이드배너_정책공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