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시외버스 매출 56% 감소, 고속버스는 반토막
  • 이병문 기자
  • 등록 2020-12-23 08:19:04
  • 수정 2020-12-23 08:21:09

기사수정
  • 코로나19로 노선버스 경영악화·운행중단 위기…“지원대책” 목소리 높아

노선버스 업종별 월별 매출액 감소율 추이(2020.2~12)


전국 곳곳에 정해진 노선을 운행하며 ‘국민의 발’ 역할을 하는 시외·고속·시내·농어촌 버스 등 노선버스가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악화로 운행중단 위기에 놓여 있다. 서둘러 지원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23일 전국버스운송사업조합연합회에 따르면 코로나19 장기화로 올해 노선버스업계 매출이 반토막 나는 등 경영위기에 처해 있으며 운행중단 위기를 맞고 있다.

 

버스연합회가 각 업종별 지역별 교통카드 등 전산망 자료를 통해 조사한 바에 따르면 올해 2월부터 11월까지 전국 노선버스 매출액은 3조8337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5조7651억원)에 비해 33.5%(1조9314억원)가 감소했다.

 

업종별로는 시내에서 그 도시 바깥의 특정한 지역까지 운행하는 시외버스가 가장 큰 타격을 입었다. 지난해 1조1470억원의 매출이 5059억원으로 무려 55.9%가 줄어들었다. 금액으로는 6411억원에 달했다.

 

고속버스 매출도 반토막났다. 지난해 5902억원에서 올해 2985억원으로 49.4%, 2916억원이 줄어들었다. 시내 및 농어촌버스는 4조280억원에서 3조293억원으로 24.8%(9986억원)가 감소했다.

 

버스연합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를 넘어 3단계 시행(시외버스 예매 50% 이내로 제한)을 검토하는 시점에서는 하루 매출액이 시외버스의 경우 최대 72%, 고속버스 62%, 시내·농어촌버스 37%까지 떨어져 회복 불가능한 수준이 우려된다고 예상했다. 

 

버스연합회는 노선버스가 ‘국민의 발’ 역할을 수행하고 있지만 정부로부터 어떤 지원도 받지 못하고 있다며 내년 예산에 반영된 재난지원금 지원대상에 노선버스 업종을 포함시켜 줄 것을 촉구했다. 정부의 통제하에 요금수준이 결정돼 운송사업자의 자율적 경영개선에는 한계가 있다는 입장이다.

 

또 서울 등 대도시에서는 운송원가를 보전하는 준공영제 시행으로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적자가 보전되고 있으나, 상대적으로 준공영제 미시행 지역인 경기도 등 도 지역의 시내·농어촌버스 및 시외·고속버스는 경영적자를 민간버스사업자가 부담하고 있어 지역별로 심각한 형평성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시외·고속버스의 경우 시내·농어촌버스 대비 매출액 감소폭이 큰데다 2개 이상 시·도를 운행하는 특성으로 지자체의 재정지원 대상에서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고 밝혔다. 

 

버스연합회는 이용승객과 매출액 급감으로 인견비와 유류비도 제때 지급하지 못하는 상황에 직면하고 있으며, 이 같은 경영위기가 계속된다면 부득이 생존을 위해 정리해고를 포함한 자체 구조조정 등 자구책을 강구할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이럴 경우 사회적으로 파장이 극심한 노사분쟁과 교통대란이 예상된다. 

 

버스연합회는 노선버스 경영난 완화와 운행 유지를 위해 정부에 버스지원예산을 마련해줄 것을 수차례 요청했으나 반영되지 않아 실망감과 비통함을 느끼고 있다고 토로했다. 실제로 올해 정부 추경 편성에는 택시업계에 대해서만 약 2500억 원의 지원예산이 반영됐다. 

 

또 국회의 내년도 예산안 심사시 비준공영제 지역의 비수익노선 지원을 위한 사업비 1500억원(당초 벽지노선지원 258억원의 사업 명칭을 교통취약지역지원사업으로 변경)과 노선버스 긴급 운영자금 보조 2700억 원을 신규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으나 이뤄지지 않았고, 벽지노선지원 사업비 339억원(81억원 증액)만 확정됐다.

 

버스연합회는 국민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노선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2021년도 예산에 반영된 재난지원금(3조원) 지원대상에 노선버스 업종 포함 ▲국가가 버스업종 지원이 가능하도록 교통시설특별회계에 ‘버스계정’ 신설 ▲경기도 등 준공영제 미시행 지역에 준공영제 도입 등을 촉구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전국택시공제조합_최신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국회 입법조사처 “생활물류 개념 명확히 해야”
  •  기사 이미지 경기도 광주시, 마을버스 완전공영제 도입
  •  기사 이미지 서울개인택시조합 제19대 이사장에 차순선 씨
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
사이드배너_정책공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