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토부, 지능형교통체계 추진 지자체 44곳 선정
  • 이병문 기자
  • 등록 2020-09-11 12:35:52

기사수정
  • 전국 디지털 도로망 구축 확대…1390억 투입 내년부터 사업 진행

ITS 개요

국토교통부는 한국판 뉴딜 일환으로 지자체 지능형교통체계(ITS)와 차세대 지능형교통체계(C-ITS) 국고보조사업을 진행할 지자체 44곳을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능형교통체계(ITS, Intelligent Transport System)는 첨단교통기술로 교통정보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과학화·자동화된 운영으로 교통 효율성·안전성을 향상시키는 교통체계다. 

 

차세대 지능형 교통시스템(C-ITS, Cooperative Intelligent Transport System)은 자동차와 자동차, 또는 자동차와 인프라 간 통신을 통해 안전·편리함을 추구하는 교통시스템을 말한다. 

 

국토부는 지난 1994년부터 고속도로와 국도에 지능형교통체계(ITS) 구축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방도에 대해서는 2009년부터 국비를 지원하고 있다. 

 

국토부는 특히 그동안 실증사업으로만 진행해 온 차세대 지능형교통체계(C-ITS)도 내년부터 본 사업을 시작해 2025년까지 전국 주요도로에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에 선정한 사업은 내년에 추진되며 국비 1390억원이 투입된다. 지자체는 국비 매칭비율에 따라 전체 사업비의 40~60%를 부담한다.

 

국토부는 이번에 선정한 지자체들이 신속히 사업에 착수할 수 있도록 국비를 조기(2021년 1월)에 교부할 예정이며 2025년까지 매년 약 1800억원 규모의 국고를 지자체에 보조해 전국 디지털 도로망 구축을 확대할 계획이다. 

 

국고보조사업 대상 지자체는 광역 6곳, 기초 38곳이다. 광역 지자체는 서울시, 대구시, 인천시, 대전시, 부산시, 울산시 등 6곳이다. 

 

기초 지자체는 고양시, 광명시, 군포시, 남양주시, 김포시, 구리시, 이천시, 부천시, 시흥시, 안양시, 의왕시, 하남시, 파주시, 평택시, 화성시, 용인시, 안성시, 성남시, 과천시, 원주시, 강릉시, 아산시, 천안시, 청주시, 제천시, 익산시, 완주군, 전주시, 김제시, 순천시, 광양시, 창원시, 김해시, 양산시, 진주시, 경주시, 포항시, 구미시 등 38곳이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화물자동차 운전자의 날’ 올해로 20회 맞아
  •  기사 이미지 서울 지하철·버스 요금 얼마나 오를까
  •  기사 이미지 22일부터 2주간 과적 화물차 합동단속
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사이드배너_정책공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