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21대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에 진선미 의원
  • 이병문 기자
  • 등록 2020-06-29 19:58:52
  • 수정 2020-06-29 20:05:34

기사수정
  • 변호사 출신 3선 의원, 여성가족부 장관 역임


▲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21대 국회 전반기 국토교통위원회 상임위원장에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의원(3·서울 강동갑)이 선출됐다.


국회는 29일 오후 개최한 본회의에서 국토교통위원회 등 11개 상임위원장을 선출했다.


진선미 신임 국토위 위원장은 여성과 소수자 문제에 깊은 관심을 보여온 변호사 출신 3선 의원이다. 지난해 9월까지 여성가족부 장관을 지냈다.


1967년 전북 순창 출신인 진 위원장은 순창여고와 성균관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했다. 38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법무법인 덕수에서 변호사 생활을 시작했으며 사회적 소수자와 관련된 소송을 주로 맡았다.


트랜스젠더 하리수의 성명권 분쟁, () 최진실씨 가족의 친권 소송, 송두율 교수 간첩 혐의 사건, 양심적 병역거부자와 철거민 등을 위한 소송이 대표적이다.


2005년에는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 여성인권위원장과 호주제 위헌소송 변호인단으로 활동하며 헌법재판소의 호주제 헌법불합치 결정을 끌어냈다.


19대 총선에서 민주당 비례대표로 국회에 입성한 후 20·21대 총선에서는 서울 강동갑에 출마해 3선 의원 고지에 올랐다.


18대 대선을 앞두고 문재인 후보 캠프 대변인을 맡으며 문 대통령과 인연을 맺기도 했다.


원내에서는 20대 국회 전반기에 행정안전위원회 간사를 맡았다. 이후 20185월에는 여성 최초로 대야 협상을 맡는 원내수석부대표를 맡았고, 20188월 여성가족부 장관에 발탁돼 1년간 장관직을 역임했.


1967년 전북 순창 출생 순창여자고등학교 성균관대 법학과 38회 사법시험 합격(사법연수원 28) 법무법인 덕수 변호사 민변 여성인권위원장 환경운동연합 공익법률센터 운영위원 민주통합당 제18대 대통령선거 문재인캠프 대변인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간사 더불어민주당 원내수석부대표 19·20·21대 국회의원


이병문 기자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부고속도로 개통 50주년 ‘도로의 날’ 기념식
  •  기사 이미지 렌터카 리콜 통지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  기사 이미지 현대차, 수소트럭 스위스로 수출 개시
오늘의 주요뉴스더보기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사이드배너_정책공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